20130421

stand by




meaningless stand by









2013. 4. 20. Saturday
 
 
의미없는 기다림,
 
그렇게라도 하지 않으면 무너져 버릴 것 같이 약해진  마음에
 
4월의 바람은 차고, 강하다.
 
그 속에 간혹 햇살,

 
 
이번 봄은 유독 더 잔인하다.
 




댓글 없음:

댓글 쓰기